▣ 붐뉴스 (https://boomnews.kr)

경상북도지사, 제9차 동북아자치단체연합 총회 참석

김진한 기자      2012.07.26 09:04    0

동북아지방자치단체연합 사무국 장기존치 확정

총회의제발표

ⓒ 붐뉴스  총회의제발표


경상북도 김관용 도지사는 25일 중국 닝샤후이족자치주 인촨시에서 열린 제9차 동북아지방자치단체연합(NEAR) 총회에 참석해 사무국의 경상북도 장기 존치를 확정짓고, 대표단들에게 “이스탄불-경주세계문화엑스포 2013에 많은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경상북도는 지방외교의 장을 양자간 관계에서 다자간의 협력의 장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1996년 NEAR 창설을 주도하였으며 2006년에는 상설사무국을 포항에 유치하여 동북아 자치단체간 교류협력의 구심점이 되어왔다.

경북도는 그동안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연합의 비전을 체계화하고 실천하고자 이번 총회에서 사무국의 장기존치를 제안하여 회원 자치단체의 적극적인 지지를 받아 장기존치를 확정 시켰다.

김관용 지사는 총회기간 중 참석한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내년 9월 개최되는 “이스탄불-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3”를 홍보하면서 경주와 이스탄불을 잇는 신문화실크로드 사업에 NEAR 지자체의 적극적인 지지와 참여를 요청했다.

한편, 김관용 지사는 중국 닝샤후이족자치구 왕정웨이 주석면담에서 2004년 우호협정후 양자치단체간 농업기술교류, 경주EXPO공연단 파견, 청소년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교류 활동을 펼칠 것에 대해 높게 평가하였으며, 왕정웨이 주석이 황하강 지류개발과 농촌지역 개발을 위해 낙동강살리기 사업과 새마을사업의 경험을 확산시켜줄 것을 요청함에 따라 김관용 도지사는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경상북도 김관용 지사는 “우리 도가 동북아의 중심으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NEAR 사무국과 같은 국제기구의 유치가 필수적“임을 강조하면서 앞으로 NEAR를 활용하여 ‘이스탄불-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3’의 성공적 개최와 경상북도의 국제화의 교두보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붐뉴스 (https://boom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자 프로필

김진한 기자 press@gbprimenews.com

기사제보 010-4317-8818


독자의견 쓰기 - 로그인한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라이프